스포츠

김연경이 실명 언급한 이재영은 누구? “가족 전체가 스포츠 집안”
김연경이 실명 언급한 이재영은 누구? “가족 전체가 스포츠 집안”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의 주장 김연경(29·중국 상하이)이 엔트리 14명조차 못 채우는 현실에 대해 답답한 심정을 토로하며 이례적… 2017-08-07
박미희 감독 “이재영, 몸 상태 안 좋아…연경이도 답답했겠지만”
박미희 감독 “이재영, 몸 상태 안 좋아…연경이도 답답했겠지만”
여자 프로배구 흥국생명의 박미희 감독이 논란에 휩싸인 제자 이재영(21)의 몸 상태를 전하며 적극적으로 두둔했다.앞서 한국 여… 2017-08-07
류현진, 7이닝 8K 무실점 ‘4승’…15이닝째 무실점 완벽투
류현진, 7이닝 8K 무실점 ‘4승’…15이닝째 무실점 완벽투
다저스, 류현진 활약에 뉴욕 메츠에 8-0 승리류현진 평균자책점 3.53으로 ‘뚝’ ‘괴물’이 돌아왔다. 류현진(30·로스앤젤레스… 2017-08-07
[포토] ‘100m 1위’ 토리 보위, 주체할 수 없는 기쁨
[포토] ‘100m 1위’ 토리 보위, 주체할 수 없는 기쁨
미국 토리 보위(아래)가 6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에서 열린 ‘2017 런던 세계육상선수권대회’ 여자 100m 결승전에서 우승을 차지… 2017-08-07
김연경, 이례적 실명 비난…“이재영이 들어왔어야 했다”
김연경, 이례적 실명 비난…“이재영이 들어왔어야 했다”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의 주장 김연경(29·중국 상하이)이 엔트리 14명조차 못 채우는 현실에 대해 답답한 심정을 토로했다.홍성진… 2017-08-07
류현진, 빅리그 첫 1피안타 완벽투로 ‘4승’…15이닝째 무실점
류현진, 빅리그 첫 1피안타 완벽투로 ‘4승’…15이닝째 무실점
‘괴물’의 모습을 되찾아가는 왼손 투수 류현진(30·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메이저리그 데뷔 이후 처음으로 1피안타 경기를 치… 2017-08-07
‘괴물’ 완벽한 부활…농익은 완급조절로 ‘폭풍 삼진쇼’
모든 것이 완벽하게 들어맞았다. 정규리그 16번째 선발 등판에서 류현진(30·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괴물’의 부활을 드디어 선언했다. 류현진은 7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주 뉴욕 시티필드에서 … 2017-08-07
호주의 여자 스프린터 ‘골든 걸’ 베티 커스버트 79세에 영면
호주의 여자 스프린터 ‘골든 걸’ 베티 커스버트 79세에 영면
호주의 전설적인 스프린터로 네 차례나 올림픽 금메달을 수집했던 ‘골든 걸’ 베티 커스버트가 79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 고… 2017-08-07
류현진, 5이닝까지 8탈삼진 무실점…시즌 4승 눈앞에
류현진, 5이닝까지 8탈삼진 무실점…시즌 4승 눈앞에
‘괴물’이 돌아왔다. 류현진(30·LA 다저스)이 일주일 만의 선발 등판에서 5이닝까지 8탈삼진, 무실점으로 승리투수 요건을 갖췄… 2017-08-07
신태용호, 이번 주 손흥민 등 해외파 구단에 소집협조 공문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이란전(8월 31일)과 우즈베키스탄전(9월 5일)에 나설 ‘신태용호 1기’의 소집명단이 이번 주중 거의 완성될 것으로 보인다. 신태용 감독은 오는 14일 대표팀 소집 대상… 2017-08-07
판니커르크 3위로 남자 400m 결선에, 엿새 연속 강행군
판니커르크 3위로 남자 400m 결선에, 엿새 연속 강행군
사흘째 일정을 마무리한 런던 세계육상선수권대회 초반 가장 바쁜 선수는 누구일까? 지난해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 남자 400m 챔피… 2017-08-07
피츠버그 단장 “강정호, 美 취업비자 다신 얻지 못할 수도”
피츠버그 단장 “강정호, 美 취업비자 다신 얻지 못할 수도”
강정호(30)를 바라보는 미국프로야구(MLB) 피츠버그 파이리츠의 시선이 점차 회의적으로 변하고 있다.7일(한국시간) MLB닷컴에 따… 2017-08-07
‘불운의 아이콘’ 김인경, 드디어 메이저 정복…10년 만에 ‘전성기’ 활짝
‘불운의 아이콘’ 김인경, 드디어 메이저 정복…10년 만에 ‘전성기’ 활짝
프로골퍼 김인경(29)의 시대가 열렸다. 김인경은 한국 여자골프의 ‘황금세대’로 불리는 1988년생 선수 중 한 명이다. 그동안 박… 2017-08-07
美 소프트볼 소녀들 ‘손가락 욕’ 사진 올렸다가 탈락
미국 소녀들이 소프트볼 경기 승리 후 ‘손가락 욕’을 하는 사진을 소셜 미디어에 올렸다가 대회 탈락이라는 징계를 받았다. 7일(이하 한국시간) 워싱턴포스트(WP) 등 미국 언론에 따르면 미국 버지… 2017-08-07
이승엽 ‘은퇴 투어’ 시작…10·11일 대전 한화전부터
이승엽 ‘은퇴 투어’ 시작…10·11일 대전 한화전부터
‘국민타자’ 이승엽(41·삼성 라이온즈)이 마침내 은퇴 투어를 시작한다.출발점은 10·11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 파크에서 열리… 2017-08-07
김연경 “고생하는 선수만 고생”…엔트리 부족에 쓴소리
김연경 “고생하는 선수만 고생”…엔트리 부족에 쓴소리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의 주장 김연경(29·중국 상하이)이 엔트리 14명조차 못 채우는 현실에 대해 답답한 심정을 토로했다.홍성진… 2017-08-07
임경희, 여자마라톤 34위…2시간38분38초
임경희(35·구미시청)가 10년 만에 다시 밟은 세계육상선수권대회 무대에서 34위를 차지했다. 임경희는 7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에서 열린 2017 런던 세계육상선수권대회 여자마라톤 42.195㎞ 풀코… 2017-08-07
‘리우 설욕’ 이대훈, 태권도 그랑프리시리즈 6번째 정상
‘리우 설욕’ 이대훈, 태권도 그랑프리시리즈 6번째 정상
한국 태권도의 간판스타 이대훈(한국가스공사)이 통산 여섯 번째 월드그랑프리시리즈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이대훈은 6일(현지시… 2017-08-07
‘첫 메이저 제패’ 김인경, 랭킹 21위에서 9위로 수직 상승
‘첫 메이저 제패’ 김인경, 랭킹 21위에서 9위로 수직 상승
브리티시 여자오픈 골프대회에서 우승하며 첫 메이저 우승컵을 품에 안은 김인경(29)의 세계랭킹이 수직으로 상승했다.7일 발표된… 2017-08-07
여자배구, 亞선수권 참가차 출국 “4강 이상 목표”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이 필리핀 라구나에서 열리는 제19회 아시아 여자배구 선수권대회에 출전하기 위해 7일 출국했다. 홍성진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이날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필리핀행 비행… 2017-08-07
개틀린 금메달 거는 순간에도 야유, 과연 온당한 일인가
개틀린 금메달 거는 순간에도 야유, 과연 온당한 일인가
12년 만에 세계선수권 금메달을 목에 거는 순간에도 6만여 관중들은 저스틴 개틀린(35·미국)에게 야유를 퍼부었다. 두 차례나 약… 2017-08-07
김인경 브리티시오픈 우승 “선물받은 기분이다”
김인경 브리티시오픈 우승 “선물받은 기분이다”
김인경(29)은 6일(현지시간) 영국 스코틀랜드 파이프의 킹스반스 골프 링크스(파72·6천697야드)에서 열린 브리티시 여자오픈 골… 2017-08-07
보위 몸 던져 금메달, 미국 12년 만에 남녀 100m 동반 우승
보위 몸 던져 금메달, 미국 12년 만에 남녀 100m 동반 우승
토리 보위(미국)가 여자 100m를 제패하고 일레인 톰슨(자메이카)가 메달 획득에 실패하면서 단거리에서의 자메이카 시대가 막을 … 2017-08-07
굿바이, 볼트
굿바이, 볼트
맨 먼저 골인한 저스틴 개틀린(35·미국)이 우사인 볼트(31·자메이카)를 향해 무릎을 꿇어 경의를 표했다.10초 안팎에 결승선을… 2017-08-07
54홀에 17언더파 … 물오른 김인경
54홀에 17언더파 … 물오른 김인경
김인경(29)이 생애 첫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메이저대회 우승을 눈앞에 뒀다. 2012년 메이저대회인 크라프트 나비스코 챔피언십… 2017-08-07
[프로야구] ‘11경기 연속 타점’ 김재환 타이기록
[프로야구] ‘11경기 연속 타점’ 김재환 타이기록
두산 ‘잠실 시리즈’ 스윕·7연승 김재환(29·두산)이 프로야구 연속 타점 타이기록을 세웠다.김재환은 6일 잠실에서 열린 LG와… 2017-08-07
[프로축구] 최강희·이동국 “‘200 신화’ 함께 쏜다”
[프로축구] 최강희·이동국 “‘200 신화’ 함께 쏜다”
‘39세 골잡이’ 이동국(오른쪽·전북)의 K리그 통산 200호골 달성은 후반기 가장 뜨거운 관전 포인트다. 지난 2일 인천전 결장에… 2017-08-07
[오늘의 경기]
■테니스 △소강배 전국남녀중고교대항전(오전 9시 양구테니스파크) △영월오픈(오전 9시 영월스포츠파크) ■펜싱 한국중고연맹 전국남녀종별선수권대회(오전 9시 양구문화체) 2017-08-07
은퇴 우사인 볼트, 축구 선수로 전향하나...그의 꿈
은퇴 우사인 볼트, 축구 선수로 전향하나...그의 꿈
‘지상에서 가장 빠른 사나이’ 우사인 볼트가 은퇴무대를 동메달로 장식하면서 그의 제2 인생에 세계적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 2017-08-06
볼트, 마지막 100m 9초95로 3위…개틀린이 9초92로 우승
‘황제’ 우사인 볼트(31·자메이카)가 세계선수권 남자 100m 3연패에 실패했다. 저스틴 개틀린(35·미국)이 마지막 볼트와 경기에서 마침내 설욕에 성공했다. 개틀린은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 2017-08-06

/

    퍼블릭IN 배너
    건강나누리캠프
    중고차페스티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