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송혜교 또 열애설…양측 “각자 일정” 부인

입력 : 2017-06-19 11:31 ㅣ 수정 : 2017-06-19 11:3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송중기(32)와 송혜교(35) 측이 또다시 불거진 열애설에 대해 부인했다.

송중기의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는 19일 오전 두 사람이 함께 발리로 여행을 떠났고 열애 중인 것으로 보인다는 국내외 보도에 대해 “송중기는 영화 ‘군함도’ 홍보 전에 친구들과 함께 발리로 여행을 간 것”이라고 설명했다.

송혜교의 소속사 UAA도 “발리에 간 것은 맞지만 다른 작업 미팅 목적으로 간 것이고 송중기와 만난 건 아닌 것으로 확인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KBS 2TV에서 방송해 큰 인기를 얻었던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서 호흡을 맞춰 ‘송송커플’로 불린 두 사람이 열애설에 휩싸인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두 사람은 지난해 3월에도 미국에서 함께 식사하는 모습이 공개돼 한차례 열애설에 휩싸였으나 당시에도 부인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