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국가안보실 2차장에 남관표 駐스웨덴 대사 내정

입력 : 2017-06-20 09:49 ㅣ 수정 : 2017-06-20 09:4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과학기술보좌관에 문미옥 더불어민주당 의원

이달 초 김기정 연세대 교수의 사퇴로 공석이 된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에 남관표(60) 주(駐) 스웨덴 대사가 내정된 것으로 20일 알려졌다.

남 대사는 노무현 정부에서 현직 외교관으로는 이례적으로 청와대 민정수석실에 파견돼 근무했으며 주 헝가리 대사와 서울시 국제관계대사를 역임했다.

과거 청와대 외교안보수석 역할을 겸하게 되는 남 대사는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을 도와 한·미 정상회담 준비에 주력할 것으로 알려졌다.

청와대 정책실 산하에 신설된 과학기술보좌관에는 더불어민주당 문미옥 의원이 내정된 것으로 전해졌다.

문 의원은 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 기획정책실장으로 재직하던 중 지난해 총선 때 여성 과학기술 인재로 발탁돼 비례대표로 국회에 입성했다.

비례대표인 문 의원이 차관급인 과학기술보좌관에 임명되면 국회법 제29조 겸직금지 조항에 따라 의원직을 상실하게 되고, 순번에 따라 이수혁 전 독일대사가 비례대표 의원직을 승계한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