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날두, 빛바랜 복근 세리머니

입력 : ㅣ 수정 : 2018-11-08 22:0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호날두, 빛바랜 복근 세리머니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유벤투스의 스트라이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8일 토리노에서 열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H조 홈 경기 후반 20분 선제골을 넣은 뒤 자신의 복근을 내보이는 세리머니를 펼치고 있다. 그러나 유벤투스는 후반 41분 후반 마타에게 동점골을 내주고 3분 뒤 레오나르도 보누치가 자책골을 범하는 바람에 1-2로 져 조별리그 네 번째 경기 만에 첫 패배를 겪었다. 토리노 AP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호날두, 빛바랜 복근 세리머니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유벤투스의 스트라이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8일 토리노에서 열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H조 홈 경기 후반 20분 선제골을 넣은 뒤 자신의 복근을 내보이는 세리머니를 펼치고 있다. 그러나 유벤투스는 후반 41분 후반 마타에게 동점골을 내주고 3분 뒤 레오나르도 보누치가 자책골을 범하는 바람에 1-2로 져 조별리그 네 번째 경기 만에 첫 패배를 겪었다. 토리노 AP 연합뉴스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유벤투스의 스트라이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8일 토리노에서 열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H조 홈 경기 후반 20분 선제골을 넣은 뒤 자신의 복근을 내보이는 세리머니를 펼치고 있다. 그러나 유벤투스는 후반 41분 후반 마타에게 동점골을 내주고 3분 뒤 레오나르도 보누치가 자책골을 범하는 바람에 1-2로 져 조별리그 네 번째 경기 만에 첫 패배를 겪었다. 토리노 AP 연합뉴스

2018-11-09 2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9수능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