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구, 친환경 보일러 지원 전폭 확대…미세먼지 잡는다

입력 : ㅣ 수정 : 2019-08-23 10:5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영등포구에서 모든 가정용 일반 보일러에 보조금을 지원해 교체 중인 친환경 콘덴싱 보일러. 영등포구 제공 2019.8.23.

▲ 서울 영등포구에서 모든 가정용 일반 보일러에 보조금을 지원해 교체 중인 친환경 콘덴싱 보일러.
영등포구 제공 2019.8.23.

서울 영등포구가 보일러 노후 연한에 관계없이 모든 가정용 일반 보일러에 보조금을 지원한다고 23일 밝혔다. 대상도 기존 500가구에서 1660가구로 3배 이상 늘어난다.

친환경 콘덴싱 보일러는 미세먼지의 주원인인 질소산화물(NOx) 배출량을 77% 감소시키며 열효율이 높아 연간 13만원의 연료비를 절감하는 효과가 있다. 초기 설치비용이 들지만 보일러를 약 7년 사용할 경우 비용을 상쇄할 수 있다.

또한 대기관리권역의 대기 환경개선에 관한 특별법 제정으로 2020년 3월부터 가정에 친환경 콘덴싱 보일러의 사용이 의무화된다. 이에 따라 구는 “주민들의 설치 부담을 줄이고자 지원 대상 및 보조금을 확대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가정용 일반 보일러라면 연식에 상관없이 누구나 보조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기존에는 10년 이상 노후 보일러를 교체할 경우에만 보조금을 지원했으나 설치 대상을 전면 확대한 것이다. 또한 설치 지원금을 당초 16만원에서 20만원으로 증액했다. 올해 중 친환경 콘덴싱 보일러를 교체해 이미 보조금을 수령한 경우 보조금 차액 4만원을 다음달 중 지급할 예정이다.

보조금 지급 절차도 간편해진다. 가정에서 친환경 콘덴싱 보일러를 먼저 설치한 후 구청에 신청하면 보조금을 7일 안에 지급한다. 신청을 먼저 한 후 심사 결정을 받아야 했던 사전 절차를 생략한 것이다. 환경마크 인증을 받은 친환경 콘덴싱 보일러 제품은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홈페이지(el.keiti.re.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내년 친환경 콘덴싱 보일러 설치가 의무화되는 만큼 주민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고자 사업을 확대하게 됐다”면서 “보일러 교체로 미세먼지 배출량을 낮춰 주민들의 환경을 보호하고 가족의 안전을 지키길 바란다”고 전했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