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권봉석·배두용 대표이사 선임

입력 : ㅣ 수정 : 2020-03-27 02:3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LG전자는 26일 이사회를 열고 최고경영자(CEO) 권봉석(왼쪽) 사장과 최고재무책임자(CFO) 배두용(오른쪽) 부사장을 각각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권봉석 대표이사는 CEO로서 기존 사업 경쟁력을 강화하는 동시에 회사의 디지털 전환을 이끌어 신성장 동력을 확보하는 데 집중할 예정이다. 배두용 대표이사는 회계·세무·통상 분야 전문성을 바탕으로 재무 관련 최고책임자 역할을 수행한다.

LG전자는 이날 이사회에 앞서 진행된 제18기 주주총회를 통해 권 사장과 배 부사장을 사내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백용호 이화여대 교수는 사외이사와 감사위원으로 재선임됐다. 이에 따라 LG전자 이사회는 의장인 권영수 LG그룹 부회장(기타비상무이사)에다가 권 사장·배 부사장 등 사내이사 2명, 최준근·김대형·백용호·이상구 등 4명의 사외이사로 새로 진용을 갖췄다.

한재희 기자 jh@seoul.co.kr

2020-03-27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