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세계한인체육회장단 울산 방문… 전국체전 성공 개최 힘 보탠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5-25 16:15 사회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15개국 40여명 25일부터 27일 전국체전 준비 상황 등 점검

울산시청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울산시청

세계 15개국 재외 한인체육회 회장단이 전국체전의 성공 개최를 위해 울산을 방문한다.

울산시는 재외 한인체육회장단 40여명이 25일부터 27일까지 울산을 찾아 대회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해외동포 선수 지원계획 등을 논의한다고 밝혔다. 세계한인체육회 총연합회는 미국·일본·중국·필리핀 등 정회원 18개국과 준회원 1개국으로 구성돼 있다. 2011년 설립된 뒤 고국에서 열리는 전국체전에 해외동포 선수단을 구성해 참가하고 있다.

회장단은 방문 첫째 날인 25일 롯데시티호텔에서 열리는 전국체전 관계자 회의에 참석한다. 윤만영 세계한인체육회 총연합회 회장을 비롯한 각국 한인체육회장, 김석기 울산시체육회장, 김석명 울산시 문화체육관광국장 등이 한자리에 모여 경기장과 숙박시설 준비현황 등을 점검하고, 해외동포 선수단의 숙박·차량·교류 행사 등 지원 사항을 조율한다.

둘째 날인 26일에는 종합운동장, 문수체육관 등 주요 경기장 시설을 둘러보고, 동구 대왕암공원 일원과 현대중공업 등을 견학한다. 마지막 날인 27일에는 세계한인체육회 총연합회 임시총회를 열어 해외동포 선수단 참가를 독려하는 등 울산 전국체전 성공 개최 지원을 위한 각오를 다진다.

시는 코로나19 영향으로 2019년 서울 전국체전 이후 중단된 해외동포 선수단의 대회 참가가 올해부터 재개돼 울산 전국체전의 성공 개최 밑거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시 관계자는 “3년 만에 고국을 찾는 해외동포 선수들이 기량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빈틈없는 대회 준비를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제103회 전국체전은 오는 10월 7∼13일 울산에서 열린다.

울산 박정훈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