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BJ쎄히 주점 사진에 강제소환된 고경표…“모르는 분”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08-15 21:21 문화·건강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BJ쎄히 고경표 BJ쎄히 인스타그램

▲ BJ쎄히 고경표
BJ쎄히 인스타그램

국내 코로나19 확산세가 거세지는 가운데 배우 고경표가 유흥주점에 방문했다는 의혹에 휩싸이며 구설수에 올랐다.

아프리카TV에서 인터넷 방송을 진행 중인 BJ쎄히는 지난 14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오빠 얼굴에 우리 치여”, “오빠 취했어?” 등의 글과 함께 술집에서 고경표와 함께 촬영한 사진을 게재했다. 또 “오빠가 허락함”, “고경표 오빠” 등의 해시태그도 사용했다.

해당 사진이 커뮤니티 등을 통해 확산되자 고경표는 뭇매를 맞고 있다. 해당 술집이 유흥주점으로 보인다는 의혹과 함께 최근 서울, 경기 지역 코로나19 재확산 우려가 커진 가운데 생활 속 거리두기를 하지 않았다는 비판이 제기된 것.

이에 고경표 측은 “드라마 촬영 후 소속사를 방문했고 유흥주점이 아닌 일반 주점에서 술자리가 있었다”며 “모르는 분에게 사진 요청을 받은 것 뿐”이라고 해명했다.

BJ쎄히는 성전환 수술을 솔직하게 고백한 트랜스젠더로 유튜브 구독자수 4만명을 보유하고 있다. 논란이 확산되자 고경표와 함께 찍은 사진을 모두 삭제했다.

한편 고경표는 다음달 16일 첫 방송되는 JTBC 새 수목드라마 ‘사생활’을 통해 브라운관 복귀를 앞두고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