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태풍으로 하나된 남북·유엔사’… JSA 건물 피해 협력 보수

입력 : ㅣ 수정 : 2019-09-24 11:3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3일 유엔사에 따르면 남북한과 유엔사는 3자 협력으로 지난 12~14일 사흘간 JSA 내 군사정전위원회 회의실 건물 지붕 등을 공사했다.

북한 측 작업 인력이 유엔사 승인 아래 JSA 내 군사분계선(MDL)을 넘나들며 보수 공사를 했다.

보수 공사는 강풍을 동반한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파손된 회의장 건물 지붕 등을 주로 수리했다.

북한 측에서는 인력 10여명이 동원됐다.

유엔사 페이스북 캡처/연합뉴스
연합뉴스·뉴스1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